B%B2%84?action=download&value=deluxebomber.jpg](//z.enha.kr/http://rigvedawik i.net/r1/wiki.php/%EB%94%94%EB%9F%AD%EC%8A%A4%20%EB%B4%84%EB%B2%84?action=down load&value=deluxebomber.jpg)

[[JPG external image]](http://rigvedawiki.net/r1/wiki.php/%EB%94%94%EB%9F%AD%E C%8A%A4%20%EB%B4%84%EB%B2%84?action=download&value=deluxe_bomber.jpg)

디럭스 파이터의 나오자마자 갈겨대는 필살기 디럭스봄버를 시전하는 모습.

총통 : "음? 설마 이 목소리는!"
디럭스 파이터 : "하하하하하하"
디럭스 파이터 : "그렇다, 디럭스 파이터다."
디럭스 파이터 : "그런 이유로, 디럭스 봄버-!"
총통 : "나오자 마자냐~!"

비밀결사 매의발톱단의 캐릭터 및 매의발톱단 소속단원 .[1] 한국판 성우는 김창후.

정의의 사자로 지구정복을 꾀하는 용의 발톱단을 가볍게 무찌른 영웅으로 나이는 42세. 하늘색의 컬러를 가지고 있으며 마크는 DX.

망토를 차고는 있지만 비행능력은 없으며[2] 비행 헬멧은 목욕할 때가 아니면 벗지 않는다. 필살기는 디럭스봄버로 손에서 나가는 강력한 빔(인지 광선인지 전설인지 레전드인지)이며 별다른 잔기술 부리지 않고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시작부터 때려박아 순삭시킨다.

매의 발톱단 결성 후, 매의 발톱단에 맞서 싸우지만 사실 매의 발톱단의 악의 비밀결사라고 하기에는 매우 빈약하기 때문에 진지하게 상대하지 않으며 장난감 또는 바보들 정도로 취급한다[3]. 종종 놀려먹고 괴롭히며, 가끔씩은 협박하여 삥을 뜯는다.

일단은 매의 발톱단과 싸우는 정의의 사자지만, 매우 성격이 급하고 게다가 엄청나게 씀씀이도 작아서 총통이 자기보다 인기가 좋자 멀리서 디럭스봄버(스나이퍼 키트 장비)로 처리할 정도. 여기에 민사에는 간섭하지 않으며, 돈으로 일을 해결하려 하기도 한다.

자기 기분 내키는대로 무슨 일만 있으면 일단 디럭스 봄버를 날리려 들며 심지어는 자신의 기분을 상하게 만든다면 상대가 어린 아이나 노인이라도 디럭스 봄버를 날리려 드는데, 세상의 이목에는 대단히 신경쓰고 있어서 TV 카메라 앞에서는 절대 공격하지 않으며 일본 수상이나 미국 대통령 등 높으신 분들도 절대 공격하지 않는다.(....)

극장판에서는 '서민들이라면 알 바 아니지만 높으신 분들에게는 디럭스 봄버를 안 날린다'고 대놓고 말하기도 했으며 총통에게서 강제로 은행에서 150만엔의 융자금을 빌리게 한 뒤 그걸 강탈하는 등, 한층 더 극악한 모습을 보여주었다.

총통 왈, 인간 쓰레기.
요시다군 왈, 반드시 지옥에 떨어질 정의의 히어로.

극장판 2편에서는 결국 업보를 받게 된 것인지, 저지르지도 않은 누명을 쓴 데에 더불어 경영하던 회사까지 빼앗겨 집도 절도 없는 알거지가 되어버리고 어쩌다보니 시마네현으로 흘러들어온다. 그 때의 충격으로 한동안 디럭스 봄버를 낼수 없게 되기도 하였다. 결국 도로 복귀하지만...

NDS판 게임인 THE FROGMAN SHOW DS 하지만, 어쩔 수 없잖아에서 총통에게 단 한번 진 적이 있지만 등장인물이 모순되어서 일종의 패러렐월드의 일이다. 즉, 공식적으론 아직 총통에게 진 적이 없는 무패의 영웅.



참고로 디럭스 파이터는 본명이다.

결혼도 했으며 아내와 딸, 아들이 있다. 특히, 딸에 대해 팔불출 경향이 강하다. 디럭스 일가는 모두 집에서 헬멧을 써야 하는데 딸은 그런 룰을 무시하고, 아들은 히키코모리에 부인은 바람을 피고 있는 모양이다. 참고로 가족 이름은 본명같은 거 없이 각각 디럭스가 붙는다. 무서운 가족...
최근 가정에 문제가 좀 있는 듯하며 참고로 대머리 진행중

집은 엄청나게 높은 디럭스 빌딩이며 동시에 자회사이기도 하다.

카운트다운 5화에서 봄버선암(?)이 생겨서 일주일 남았다고 하는데? 또한 매의 발톱단의 도움으로 전대물및 AKB를 패러디한 DXF48를 결성하게 되고 자신의 이름은 디럭스 물빛[4] 이라 개명당하는데 오히려 독불장군식의 행동(자기 마음에 안든다고 카메라 앞에서 다른사람한테 봄버를 쏴댄다)을 하는 바람에 쫄딱 망했다.

카운트다운 6화에서 요시다군이 거대화 장치로 거인이 되었을 때는 디럭스 봄버가 통하지 않자 목숨만 살려달라고 구걸을 하는 한심한 모습을 보여주는데, 구걸이 통하지 않자 민간인을 인질로 잡는 추태까지 보이면서 총통의 정의의 편이 인질을 잡는거냐?! 란 말을 듣고 한다는 소리가 시끄러! 정의의 편이고 나발이고 알게 뭐야! 저리 가! 이딴 짓을 하는 인간을 그냥 내버려 두는 일본은 정말 대인배 국가일지도. 일본 같은 정치적 막장 국가라서 가능한걸지도

이후 디럭스그룹이 도산위기에 처하지만 필립이 주식을 왕창 사서 대주주가 되어 기사회생한다. 그리고 디럭스 파이터는 필립에게 필립 오너님이라면서 깍듯이 대한다.

지금까지 유일하게 정의의 영웅다운 일을 한건 핸더미러장군에 맞서 매의 발톱단과 협력한 단 한번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