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bemil.chosun.com/nbrd/data/10044/upfile/201009/20100914155748_4.jpg

[[JPG external image]](http://bemil.chosun.com/nbrd/data/10044/upfile/201009/2 0100914155748_4.jpg)

木函地雷
Wooden-box Mines

제2차 세계대전공돌이 갈아넣기로 유명한 소련에서 개발한 지뢰의 일종.

소련군바르바로사작전 도중에 독일군이 진격하는 것을 막기 위해 저렴하고도 대량생산이 가능한 지뢰가 필요했다. 그래서 등장한 목함지뢰는 통상의 지뢰와 달리 제작이 간단하고, 지뢰탐지기에도 걸리지 않았기 때문에 상당히 위협적이었다.

평소에는 안전핀에 의해 덮개가 고정되어 있지만, 누군가 한 번 밟게 되면 ①안전핀이 빠지면서 ②공이가 해방되고 ③뇌관을 때려서 ④기폭신관이 점화되면서 ⑤TNT시밤쾅! 하고 폭발한다. 그외 자세한 내용은 영어 위키 참고.

독소전쟁 내내 독일군이 이 지뢰로 인해 피해를 자주 입자, 이번에는 독일 측에서 연합군에 써볼 요량으로 소련의 지뢰를 표절카피하기에 이르렀고, 여기에 한술 더 떠서 나무처럼 자성은 띄지 않으면서 내구성은 더 나은 유리지뢰를 만들어 버린다!!

후에 북한에서 소련의 지뢰를 카피해서 한국전쟁에 써먹게 되는데 그 이름도 찬란한 뜨로찔.[1]

DMZ 내에서 대량으로 매설하는 바람에 지금도 탐지하기가 곤란하다고 한다.

또한 외관이 목제로 이루어져 있기 때문에 부력이 있어서 홍수폭우에 의해 강 어귀나 바닷가에 떠밀려 올 수도 있다. 만약에라도 조그맣고도수상해 보이지만 왠지 열어보고 싶은목함을 발견하거든 호기심에라도 만지지 말고 경찰이나 인근 군부대에 신고하자.[2]

위기탈출 넘버원에서도 나오기도 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