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reetfighter.jpg](//rv.wkcdn.net/http://rigvedawiki.net/r1/pds/ec8aa4e d8ab8eba6aced8ab820ed8c8cec9db4ed84b028ec9881ed99942 9/streetfighter.jpg)

[JPG image (78.11 KB)]

Contents

  1. 개요
  2. 등장인물
  3. 엔딩
]

1. 개요 ¶

대전액션게임의 명작 스트리트 파이터 2를 영화로 만든 작품.

주연은 가일 역을 맡은 장클로드반담. 반담은 원래 같은 비디오 게임 영화인 모탈컴뱃에서 인기 캐릭터인 쟈니케이지 후보에 있었으나 스트리트 파이터에 출연하기 위해 거절했다.# 그 결과 모탈컴뱃은 흥행 성공 스트리트 파이터는 흥행 부진

나오기 전부터 악평을 받았으며, 결과물은 여러 모로 쌈마이하신 데다가, 구성도 허술하고 진지함도 전혀 보이지 않았기에 여러 모로 악평만 받다가 망해버렸다. 설정도 괴상하게 꼬여있어서 악평을 받는데 한 몫했다. 온게임넷에서 방영하는 온게임넷 랭킹쇼란 프로에서 나온 '게임 원작인 영화 중 졸작 BEST 5'에서 5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해외를 기준으로 보자면 순위를 선정하는 유튜브 채널 WatchMojo에서는 스트리트 파이터 춘리의 전설이 9위를 차지하면서 같이 언급된 정도에서 그쳤지만, 타임(주간지)이 2008년 선정한 '게임 기반 최악의 영화 top 10'에는 [포함](http://entertainment.time.com/2008/10/20/top-10-worst-video-game- movies/slide/street-fighter-1994/)되어 있다[1]

헌데 평가는 아주 안 좋은 편인데도 뜻밖에도 가까스로 본전은 회수했다. 제작비 3500만 달러에 해외 수익을 포함한 총 수익이 9900만 달러였다. 물론 해외에선 세금 및 지사 수익 분배 다 따지면 일단 제작비를 뽑고 조금이나마 수익을 건진 셈. 하지만 같은 비디오 게임 영화인 모탈컴뱃은 제작비 1800만 달러에 전세계 수익이 1억 2200만 달러를 기록한 것을 감안하면 흥행 부진이다.#

속편 계획도 있다고 하지만 그건 헛소문이다. 왜냐하면 영화를 찍은지 얼마 안돼 베가 역의 라울 훌리아가 급사했기 때문.출처 그리고! 정말 속편이 나오네 뭐네 이전에 정작 감독 스티븐 더수자[2]이 영화 이후론 다시는 영화감독은 못 맡고 TV 연출만 맡고 있다.

이 영화를 기반으로 한 게임인 스트리트 파이터 더 무비도 있는데, 같은 작품이 게임



→ 영화 → 게임이 된 것이지만 원작과는 관련성은 억만광년 정도 떨어져 있는 졸작(…). 쓰레기게임 항목에도 등재되어 있다.

다만 게임 원작으로 하는 영화 중에 우베 볼 영화[3]나 DOA, 철권, KOF 등 원작을 파괴하는 작품이 워낙 많아져서 '스트리트 파이터 정도면 괜찮지 않냐'는 반응도 있다. 이후로 스트리트 파이터가 영화화된 적이 있는데 2010년도에 나온 춘리의 전설(...). 제목부터 난감하고 내용은 더 난감한 영화다. 일단 어렸을 때 본 사람한텐 (작품이야 어찌됐건) 추억이 있는 영화기도 하고, 영화 자체도 B급 영화로서는 원작 파괴와 흐느적한 액션에 그다지 연연하지 않는다면 아무 생각 없이 웃으면서 볼 수 있는 영화이다. 특히 후반에 샤돌루와의 싸움에서 시도 때도 없이 나오는 개그들은 정말 미칠 듯이 웃을 수 있을 정도이다. 즉 최소한 '재밌기는' 하다. 사실 어느 정도 개그를 빼고 더 진지해졌으면 나았을 영화지만(…)

그래도 이 영화는 원작을 살려보려고 나름 노력한 부분이 있는데 그것이 이 영화의 맨 마지막 장면. 바이슨 장군을 제외한 모든 출연진이 다같이 모여 승리포즈를 취한 상태로 이 영화는 끝이 난다.

영화에서 바이슨 장군이 세계를 정복하면 세계 공용화폐로 쓰려고 자기 얼굴을 박아서 만든 '바이슨 달러'라는 괴지폐가 등장한다. 영화의 내용에 따르면 이 바이슨 달러의 환율이 '1바이슨 달러=10미국 달러'라는 고정환율을 가진다고 바이슨 장군은 주장한다. 그러나 이 돈은 바이슨 장군이 망하면서 휴지조각이 되었다.

]

2. 등장인물 ¶

슈퍼 스트리트 파이터 2를 기준으로 페이롱을 제외한 전 캐릭터가 등장하... 지만 원작 재현도는 글쎄... 페이롱은 성룡을 캐스팅했으나 최종단계에서 결렬되었다는 후문. 또한 캐릭터의 컨셉 자체가 이소룡이었기 때문에 초상권 문제로 포기했다는 이야기도 있다. 이소룡의 아들 브랜든 리를 캐스팅하려고 했으나 브랜든 리가 크로우 촬영중에 사망해서 포기했다는 루머도 있다.[4]

아래에 소개된 캐릭터의 풀 네임은 영화에서만 사용된 것으로, 일부 캐릭터를 제외하고는 오리지널 게임과 관계가 없다.

dollar.jpg](http://angryclownent.com/wp-content/uploads/2011/03/bison- dollar.jpg)

[[JPG external image]](http://angryclownent.com/wp-content/uploads/2011/03 /bison-dollar.jpg)

여담이지만 이것이 문제의 바이슨 달러다.

]

3. 엔딩 ¶

나름대로 해피 엔딩, 개그 엔딩, 배드 엔딩(?)이 어우러져 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