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ntents

  1. 야인시대의 등장인물
  2. 키드갱의 등장인물
ion=1)]

1. 야인시대의 등장인물 ¶

6500950013.jpg](http://mpmedia95.cyworld.nate.com/thumbnail/2007/06/25/02/B20 070625024314176500950013.jpg)

[[JPG external image]](http://mpmedia95.cyworld.nate.com/thumbnail/2007/06/25/ 02/B_20070625024314176500950013.jpg)

배우는 개탤맨 이재포.

경상도 출신의 주먹으로 뭉치, 평양박치기, 제비등과 더불어 조직을 이끌고 있으면서 구마적의 측근으로 활약하는 인물로 성격은 뭉치와 죽이 잘 맞을 정도로 약간 비열하고 잔인한 부분도 있다.

극중 보여지는 모습을 보면 주로 구마적의 비서 역할도 겸하고 있는데, 구마적이 하야시와 협상하면서 호형호제할 때, 하야시의 부하인 미우라와도 서로 안부를 묻는등, 상당히 친밀한 모습을 보이기도 한다. 이 모습을 본 뭉치는 "야~ 저 새끼 저것도 쪽바리 다 됐구만.."이라고 평하기도 했고...

구마적이 김두한에게 패배한 이후 조직이 와해되거나 김두한 패에게 흡수되는 과정에서 다른 멤버들은 만주로 떠나거나 고향으로 떠났지만 왕발만은 김두한에게 복수하기 위해, 김두한에게 충성을 맹세하지 않은 마포의 용식을 비롯한 다른 주먹들을 충동질하고 급기야는 김두한을 총으로 쏴 죽여버리기 위해 총까지 준비하지만, 그 총탄을 정진영이 대신 맞으면서 김두한은 목숨을 건질 수가 있었다.

이후 하야시에게 찾아갔으나 퇴짜맞고 용식을 포함한 다른 주먹패들한테서도 총격 사건으로 인해 버림받은 채[1] 술을 마시며 깽판을 치다가 김두한이 나타나자 총을 겨누지만 전혀 두려워하지않는 두한을 보면서 울분을 삼키면서 총을 거두고는 물러나 리타이어한다. 이 때 바닥에 주저앉으며 통곡한다.

담당배우인 이재포씨가 경남 진해출신이라 그런지 극 중에서 사용하는 사투리가 상당히 맛깔난다. 이후 이 경상도 사투리 캐릭터는 2부의 김관철로 이어진다.

참고로 야인시대 극 초반에 발 기술이 좋고 총을 잘 쓴다는 설정의 상하이 박이라는 인물이 있었다. 배우가 겹쳐서그랬던건지 쌍칼과의 격투 이후 언급도 없이 쥐도새도 모르게 사라졌는데, 아마 위치로 보나[2] 설정으로 보나 왕발의 원조격 캐릭터였던 듯 하다.

ion=2)]



2. 키드갱의 등장인물 ¶

이후 강대봉을 우습게 알고 덤볐지만 전혀 상대가 안되었다. 강대봉은 철수가 아기니까 20배는 더 괴로웠을 거라는 이유로 왕발을 두들겨패 20번 기절시키겠다고 한다. 결국 둘이 계속 싸웠지만 정말로 계속 처맞고 기절하게 된다. 왕발이 지 딴에는 핵주먹이라면서 강대봉 얼굴에 주먹을 맞췄으나 강대봉은 이게 핵주먹이냐? 이건 콩알탄이야! 콩알탄!라면서 주먹을 날렸고 강대봉에게 계속 된통 처맞는다. 오죽하면 맞으면서 '내가 미쳤지!이런 괴물에게 맞고자 한국에 왜 왔냐? 일본에서 죽은 듯이 숨어있을걸!'이라고 호되게 후회하면서 기절했다. 나중에는 하두하두 맞고 기절하다가 깨고 또 맞고 기절하다보니 아예 기절했다가 계속 기절한 척 하고 일어나지 않으려했지만 강대봉은 궤뚫어보고 기절한 척 하면 아예 죽을때까지 때린다고 일어나라고 한다. 그래서 이젠 강대봉에게 살려달라고 빌었는데, 여기서 강거봉이 용서해주겠다고 했지만 막판에 실수로 계속하자고 말실수를 하게 된다.

왕발은 항의했지만 강대봉은 남아일언중천금드립(...) 을 치며 강행하려 했고 왕발이 과거를 폭로하겠다고 맞섰지만 결국 자기부터 죽는다는 것을 깨닫고 20번 기절을 채운 뒤에야 풀려난다. 이후 일본으로 밀항. 다시는 한국에 안 오거나 온다고 해도 강대봉 근처에는 얼씬도 안할거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