岑璧

삼국지연의의 가공인물.

원상원담이 서로 싸우다가 원담이 크게 패해 청주의 평원 땅으로 달아났다가 곽도와 상의해 다시 진군하기로 해 잠벽이 군사를 이끌고 나아갔다. 원상이 기주성에서 나와 몸소 군사를 이끌고 오자 앞으로 나가 욕설을 퍼부어 싸움을 걸었는데, 원상이 직접 싸우려고 했지만 그 때 여광이 나와 싸웠고 몇 번 어울리지도 못하고 여광에게 죽었다.

결국 잠벽이 죽자 원담의 군사는 또 패하면서 평원으로 달아났고 원상군이 추격하자 원담이 성 안으로 들어가 굳게 지키면서 나오지 않게 되었으며, 결국 원담이 조조군을 부르게 된다.

원소의 부하들 중에서도 거의 최하의 듣보잡급인 여광[1]에게 순삭 당했다는 것 때문에 오히려 그나마 이름을 기억하는 사람이 많다.
워낙 듣보잡이라 게임에는 나오지 않지만 나와봤자 무력을 후하게 쳐줘도 50대 정도가 고작일 듯.

ion=1)]

삼국전투기

윤해, 저곡과 똑같은 모습으로 나오는데, 원상이 평원까지 쫓아가 원담을 포위하자 원담이 하나 남은 장수를 보낸다는 설명과 함께 라스트 장수라고 외치면서 달려들지만 여광에게 한 칼에 썰리고 이걸로 멸종이라는 대사를 하면서 죽는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