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ntents

  1. 개요
  2. 작중 행적
]

1. 개요 ¶

SBS 월화드라마 샐러리맨 초한지의 등장인물. 이름의 유래는 초한지장량. 배우는 김일우.

]

2. 작중 행적 ¶

천하그룹의 창업공신 중 한 사람으로, 천하그룹 내에서도 권력이 집중된 부서인 전략사업본부의 본부장. 작중에서도 이러한 중책을 맡고 있을 자격이 있는 회사 내 최고의 브레인으로 묘사된다.[1] 상무이사 박범증과는 입사동기이며, 그와는 견원지간이다. 출세 지향의 이기적인 성격 탓에 회사 내에 적이 많지만, 탁월한 실력과 조직 장악력으로 진호해의 죽음으로 공석이 된 부사장 자리까지 넘볼 수 있는 자리에까지 오른 상태...

...였으나 천하그룹을 망하기 일보 직전까지 내몰았던 항우가 갑자기 전략사업본부의 1본부장으로 취임함에 따라 회사 내 입지가 점점 위험한 상황.[2] 부사장 지위 & 사표빵이 걸린[3] 회사 내 혁신 기획안 제출 프로젝트를 유방윤번쾌와 함께 진행했으나 결국 사표냈다. 이후 대낮에 소주 까고 앉아있는그리고 범증에게 밥값 9천원을 받는 눈물나는 처지가 되었다. 그러다가 신문에서 유방의 투쟁을 알게 되었고, 여치의 부름을 받고 그녀와 함께 식료품을 전달하며 유방 일행과 합류

11화에서 투자회사를 설립하여 운영하다가[4] 진시황의 지시로 유방을 돕게 된다. 현재 진시황이 믿고쓰는 몇 안되는 인물.[5] 자립하게된 유방에게 '팽월을 끌어들여라'를 시작으로 이것저것 어드바이스를 해주고 있다.

13화에서 진시황이 커피에 설탕을 잘만 타는 것을 보고 그가 아직 실명하지 않았음을 눈치챘다.오오 장량 오오 그 후 진 회장에게 대충 이야기를 듣고, 그의 지시에 따라 천하그룹 임원들의 비리를 캐거나 하는 중. 또한 투자자가 끊긴 유방에게 45억이라는 돈을 투자했다.[6] 그 후로는 유방에게 진시황과 여치의 상황을 알려주기도 하고 유방과 여치를 이어주는 사랑의 메신저 역할을 하는 중.
15화에서는 항우가 회사 중역과 주주들에게 위임장 받으러 가는 상황에서 한신과 짜고서는 못 가게 막고한신이 차를 망가뜨림→급한 범증의 차 좀 태워 달라는 부탁을 약올리며 거절함으로써 복수에 성공한 것은 덤 중역들의 비리를 터트리는 작전을 세웠으나 미리 얘기를 다 끝내논 모가비에 의해 된통 당했다.그리고 이를 해결한 것은 유방의 임기응변

그 이후로 유방에게 여러가지 충고를 해주면서 유방을 조력하고 있으며 본인은 모가비에게 접근해 계락을 꾸며 모가비가 파멸하는 데 큰 공을 세웠다.
마지막회에서도 유방의 핵심측근으로 자리잡은 것으로 보면 실제 역사와 변함없이 흘러간 것으로 보인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