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왕에 등장하는 카드.

cdn.net/http://pds18.egloos.com/pds/201005/04/48/b00530484bdf733e7871c.gif)

[GIF external image]

한글판 명칭

체인지 데스티니

일어판 명칭

**チェンジ・デステニー **

영어판 명칭

Changing Destiny

일반 함정

상대 몬스터의 공격 선언시에 발동할 수 있다.
상대 몬스터 1장의 공격을 무효로 하고, 그 몬스터는 수비 표시가 된다.
그 몬스터가 앞면 표시로 존재하는 한, 표시 형식을 변경할 수 없게 된다.
그 후, 상대는 다음의 효과에서 1개를 선택하고 적용한다.
●이 카드의 효과로 공격이 무효화된 몬스터의 공격력의 반만큼 자신의 라이프 포인트를 회복한다.
●이 카드의 효과로 공격이 무효화된 몬스터의 공격력의 반만큼의 데미지를 상대 라이프에 준다.

절대적인 힘에 등장하는 함정 카드.

공격을 막아도 내가 데미지 입거나, 상대가 라이프를 회복하며, 그것도 자기가 아닌 상대가 효과를 선택하기 때문에 그다지 쓸모는 없다. 그냥 차원 유폐쓰고 말지. 공격만 막는 애니메이션에 비해 OCG는 많이 강화되었지만 그걸로도 역부족.

원작 사용자는 잭 아틀라스. 칼리나기사미래왕의예언을 사용하자, 이걸로 받아쳤다. 이후 칼리에게 공격력 절반을 자신이 회복할 것인가, 잭에게 데미지를 줄 것인가를 선택하도록 했는데, 데미지를 주는 효과를 선택하면 잭이 그대로 패배하는 위험한 상황이었다. 하지만 칼리는 자신이 회복하는 효과를 선택하는데...

만약 데미지를 주는 효과를 사용했다면, 잭은 사망하고 5D's는 완결이 났겠지만, 칼리는 그렇게하지 않았다. 원래는 데미지를 주는 효과를 발동하려고 했으나 그 순간에 잭의 눈을 본 칼리가 일시적으로 깨어나 회복 효과를 쓴 것.

근데 꼭 문이 남녀 화장실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