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ntents

  1. 개요
  2. 기술사양
  3. NTSC-J
/800px-PAL-NTSC-SECAM.svg.png?align=center&width=80%](http://upload.wikimedia. org/wikipedia/commons/thumb/0/0d/PAL-NTSC-SECAM.svg/800px-PAL-NTSC- SECAM.svg.png)

[[PNG external image]](http://upload.wikimedia.org/wikipedia/commons/thumb/0/0d/PAL-NTSC- SECAM.svg/800px-PAL-NTSC-SECAM.svg.png)

National Television System Committee.
참고로 이 영어단어의 의미는, "미국 텔레비전 방송방식 표준화 위원회". 한마디로 미국식 아날로그 방송 표준이다.[1]

1. 개요 ¶

NTFS와는 관계없다.
대한민국, 일본, 미국, 캐나다 등에서 대중적으로 사용되는 아날로그 텔레비전 영상 방식이다. 후속 기술로 디지털 TV 방송 표준인 ATSC가 있는데, 이 쪽은 사실상 한국 업체가 장악한 상태.

지금은 전세계적으로 아날로그 방식에서 디지털 방식으로 송출방식이 변경되고 있기 때문에 선진국에선 자취를 감추고 있지만, 관련 기술과 예산이 부족한 개발도상국에선 아직도 널리 사용되고 있다. 대한민국 또한 이런 추세에 맞춰 아날로그 지상파 송출이 중단되고 디지털 방식인 ATSC로 전환 중이다. 지상파는 2012년 12월 31일을 기점으로 아날로그 방송 송출이 완전 중단되었다. 하지만 일부 유선/케이블 방송에서는 아직 이 방식으로 송출하는 곳이 있으며, 외부장치 아날로그 입출력용으로 쓰인다. 한편, NTSC를 쓰던 타이완은 같은 미국 표준인 ATSC 대신에 유럽 표준인 DVB를 채택했다.

2. 기술사양 ¶

흑백수상기에도 호환되고 PAL방식(초당 25프레임 - 소수의 국가에서만 30프레임으로 전송)에 비해 초당프레임 수가 많으며(초당 흑백은 30프레임, 컬러는 29.97 프레임) [2]``[3], 컬러수상기를 비교적 저렴하게 만들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전파 신호 위상의 변화에 따라 색이 심히 변형되는 단점이 있어 Never Twice the Same Color라는 비아냥을



듣기도 한다(...). 다만 지상파 RF 송출이 아닌 아날로그 영상 라인연결(대표적으로 VCR를 TV에 외부입력으로 연결하기)의 경우라면 이는 별다른 문제는 되지 않는다.

단 착각해서는 안되는 부분이 있다면, 흑백수상기용으로 개발된 것에 컬러신호를 추가한 형식이기 때문에 별도의 변환장치 없이 방송자체는 볼 수 있었다는 거지, 흑백TV로 컬러방송을 볼 수 있다는 뜻은 아니다. 하지만 스타킹씌우면 어떨까? 또한 흑백TV까지 호환시키기 위해 NTSC의 컬러 규격 프레임은 초당 29.97이라는 애매모호한 프레임이 되었다. 흑백 신호와 색상 신호가 간섭이 일어나지 않게 배치하다 보니 흑백의 30프레임에 딱 떨어지지 않고 가장 근접한 수치인 29.97이 된 것이다.

NTSC는 영상 정보를 Y/Cb/Cr 색공간에서 AM으로 변조하여 전송하며 음성 신호는 WFM으로 전송한다. 예를 들면 VHF Ch6에 해당하는 주파수는 82~88MHz까지 사용하는데 할당주파수는 81MHz이고 영상신호는 83.25MHz,음성신호는 87.75MHz로 보낸다. 대한민국의 FM 라디오 방송대역은 88MHz부터 시작하지만 국내에서 시판되는 라디오 대부분은 수신주파수가 87.5MHz부터 시작하기에 87.75MHz(또는 87.7이나 87.8MHz)에 맞추면 SBS TV방송의 음성신호를 청취할 수 있다.(2012년 12월 31일 오전4시까지는)

다만 주파수 선택도가 너무 우수한 일부 디지털 튜닝식 수신기의 경우 87.75로 정확히 맞추지 않고 87.7, 87.8로 맞추면 음이 비정상적으로 작게 들리는 경우가 있었다.

3. NTSC-J ¶

기본형태인 NTSC-M방식과 일본이 약간 변형시킨 NTSC-J방식이 있는데 색감과 밝기가 약간 달라진다는 점말고는 호환성의 문제는 없다. 즉 주파수만 맞는다면 기본적인 시청에는 지장이 없다는 의미. 실제로 일본 국내용 TV수상기로 한국의 아날로그 UHF TV 채널을 수신하는 데는 지장없었다 (반대의 경우도 마찬가지). 197~80년대 당시 부산, 경남 해안가 일대에서 일본 TV방송 시청이 성행했던것도 이 때문이었다. 다만 채널 숫자가 하나씩 내려가서 그 부분을 조절해줘야 했다. 그 반대의 경우도 마찬가지다. 다만 VHF 채널의 경우 한국일본의 것이 서로 많이 엇갈리므로 해당되지 않았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