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차 슈퍼로봇대전 α의 주제곡이자 JAM Project의 대표곡 중 하나.
금영노래방과 태진노래방에도 있다.
잼프의 라이브에서 이 노래가 나오지 않았다면 공연은 아직 끝나지 않은것이다.[1]

카게야마 히로노부가 가사를 짓고 스도켄이치 작곡, 코노요고 편곡으로 잼 프로젝트 2기 멤버를 상징하는 곡 중 하나로 유명하다. 열혈의 대표곡 중 하나. 2003년에 발매된 싱글에서는 5분 정도였지만, Best Collection 2 Freedom에 수록될 당시에는 6분으로 증가, 그리고 라이브에서는...... 후술한다.

어찌 보면 앵콜송으로 최적화 되어 있는 듯한 모습을 보여준다. 2008년 잼프로젝트의 한국공연 마지막 앵콜송으로 사용되었을 때는 무려 10분 이상의 플레이 타임을 자랑하였다.

** I CAN FLY! (Hey!) YOU CAN FLY! (Hey!) WE CAN FLY! (Hey!)**

** MOTTO! MOTTO!**

라는 무한반복의 후렴구와 함께 무대위의 스탭들도 무대 아래의 관객들도 모두 하늘로 날게 만드는 노래. 체력의 끝장을 볼 수 있다. 그런 이유에서 SKILL은 실은 S(UPER)KILL이라는 소문도.

이 노래 덕분에 잼프로젝트 공연에서의 앵콜 콜은

앵콜! 앵콜!이 아니라
MOTTO! MOTTO!가 되었다.

2007년 라이브 Break OUT에서의 앵콜버전.

2009년도 라이브인 "JAM Project Hurricane Tour 2009 Gate of the Future"에서는 앵콜인 SKILL에서 키타다니 히로시가 와이어에 매달려서 날아다니는 괴이한 이벤트(?)도 있었다.[2]

여담이지만 2010년 신년제에서 열린 라이브 당시 저 곡을 최종 앵콜곡으로 쓰지 않았다.[3] SKILL이 처음으로 라이브에 등장한 것은 잼 프로젝트의 3번째 라이브[4]이며 이때 본 곡이 처음으로 최종 앵콜곡이 되었다.

아래는 그동안 잼 프로젝트의 라이브 공연에서 스킬이 마지막 곡으로 쓰인 공연들이다.

잼 프로젝트 3번째 라이브인 '진감~Return to the Chaos~'
6번째 라이브인 2007 Japan Circuit Break Out[5]
2008년 No Border Japan Tour 및 월드 투어
2009년 Hurricane Tour 전 공연
란티스 창립 10주년 기념 라이브 2일차

2010년 MAXIMIZER 라이브 무도관 1일차 공연에서는 미즈키이치로, 사카모토 에이조, 히카루드 크루즈 3명까지 합세하여 10주년 기념 라이브다운 SKILL을 불렀다.[6](위의 동영상 참고. SKILL은 2분 20초, 아니키는 8분 35초쯤에 등장)

2011년 GO!GO!GOING 투어에서도 여전히 엔딩곡을 차지하고 있으나 중간에 레스큐 파이어를 메들리로 넣으면서 점프횟수는 이전의 투어보다 조금 줄어들게 되었다.

이 외에도 Animelo Summer Live 공연 중 잼 프로젝트 참가 파트에서 라스트는 저 곡이었다. 요즘은 레스큐 파이어라는 또 다른 열혈의 극을 달리는 곡이 있으니 다행이겠지만. 2006년도에는 [쿠리바야시 미나미] (/wiki/%EC%BF%A0%EB%A6%AC%EB%B0%94%EC%95%BC%EC%8B%9C%20%EB%AF%B8%EB%82%98%EB%A



F%B8), 이시다 요코, 요네쿠라치히로 까지 함께 한 무대에서 부를 정도였다고 하니 가히 그 파워를 짐작 할 수 있다.

하지만..... 막곡의 성향이 강한 이 곡을 오프닝에 쓰면 초반부터 체력 방전은 기본이고 후속 공연을 보는데 100% 지장이 생길 확률이 높은 편인데.....

그 설마하던 사건이 2014년에 제대로 터졌다!!!

2014년 Animelo Summer Live에서 급기야 이 곡이 첫 곡으로 나왔다. 잼 프로젝트가 첫 타자로 나선 것도 깨는데 이 곡이 첫 곡이었으니 완전 노림수였을지도.. 팬들 : 이거 막곡 아니었어요? 근데 왜 처음부터 저희 체력이 방전되는 거죠??

여담이지만 방과후플레이에서 노래방에 간 히로인이 '제2차● 테마송'을 부르려 하니 주인공이 노래 잘하는 인간들이 8명이나 떼로 부르는걸 어떻게 하냐고 따지는 장면이 나오는데, 그게 이 노래가 아닐까 싶다.

그리고 진 마징가 ZERO 마지막 전투의 대사들이 이 가사에서 많이 인용되었다.#

\----